땅을 본다

땅을 본다

나의 발을 내려다 본다

내가 서있는 곳이

나에게만 속한다는 

작은 행복을 소화시키며

땅을 본다

 

이 세상 어느 곳이라도

나는 이렇게 살아있고

땅, 그 위에 있다.

내 피부를,

땅과 이어진 발바닥을

느낄 수 있다면

난 잘 있는 거다.

 

땅의 정기가 올라와

세상을 처음 본냥

모든게 신기하다

 

입김을 낼 수 있다는게

입을 맞출 수 있다는게

눈물을 흘릴 수 있다는게

훌쩍일 수도 있다는게

게워 낼 수 있다는게

채울 수 있다는게

숨을 쉴 수 있다는게

살아있다는게

볼 수 있다는게

소리를 낼 수 있다는게

향기를 가질 수 있다는게

표현할 수 있다는게

만질 수 있다는게

들을 수 있다는게

심장이 뛴다는게